충격! 살찌는 원인 장내 미생물에 있다?
-미생물만 바뀌면 누구나 10~20kg이상 감량 가능!
-굶지 않고 감량! -51kg감량사례도 발표! 의학계 쇼킹.
09:45 입력
미국의 과학자들은 자는 동안 열량을 소모해 몸무게를 줄이는 원인이 장내미생물에 있음을 발견해 냈다. 미국 아이오와대(UI)연구팀장 존 커비 박사(미생물학교수)는“우리연구는 당신이 자는 동안 열량을 태우는 역할을 하는 것이(장속)미생물일 것이라는 결론에 도달했다”고 말했다.

생물학박사 김응빈교수도 모 방송에서“작년에 발표된 논문에 의하면 살찌는 미생물이 있거든요. 먹는 것으로 그것을 줄여줬어요. 23주만에 51KG을 감량했어요”라고 발표했다.

자는 동안에도 열량 태우는 장속미생물
특히 뱃살과 허리살 빠지는 속도 빨라

닥터스S다이어트가 화제다.
하루 한포 섭취로 장내미생물 생태계를 확 바꾸어준다고 한다!

이러한 닥터스S는 27년간 연구 끝에 미생물발효전문연구소의 결실로 탄생했다.

황금색쾌변과 함께 뱃살부터 시원하게 쏙쏙 빠진다. 잘록한 허리는 남성에겐 건강의 상징이요, 여성에겐 매력포인트 1순위다.

다른 곳은 말랐는데 배가 볼록하다면 건강의 적신호일 뿐 아니라,매력이 반감된다.
반대로 다른 곳은 약간 통통해도 허리가 가늘면 건강한 매력을 발산한다.
닥터스S의 가치가 여기에 있다.

장내에는 100조개의 미생물이 존재한다. 어떤 종류의 미생물이 우점 하느냐에 따라 건강이 좌우될 뿐 아니라 살이 찌기도 하고 빠지기도 한다.

이를테면 피르미쿠트가 우점하면 포도당의 흡수를 비정상적으로 촉진하여 금새 살이 찐다.

흰쥐실험에서는 2주 만에 몸무게가 두 배로 불어났다! 반대로 박테로이데테스가 우점하면 탄수화물을 장에서 분해, 배출해버려 살이 빠진다. 따라서 장내 미생물생태계를 복원하면, 자는 동안에도 열량을 태워 신기하게 살이 빠진다고 한다.

닥터스S 섭취후 평균 15~21kg 감량?
허리 4~6인치 감소?
*식약처 규정에 의거 실제 체험사례 개재불가*

유익균, 대사산물, 먹이까지
공급해야 효과 빨라
장내 세균플로라 무시하면 애써 살 빼도
요요 생겨

특히 이제품은 유익한 미생물 뿐 아니라 미생물 대사산물 및 미생물먹이까지 직접 공급하기 때문에 효과가 탁월하다고 한다. 발효방법역시 흔한 1단계 설탕발효가 아니라 다단 미생물발효공법 과정을 거친다. 매단계마다 온도, 습도, 시간 등 수십 년 노하우의 정밀한 발효기술이 사용된다. 한 연구원은 “굶거나 단순히 칼로리를 컷트하여 살을 뺄 수는 있어요. 그러나 장 환경이 바뀌지 않고 그대로 있다면 아무 소용없어요. 다시 찌는 것은 시간문제니까요”라고 했다.

다이어트에 여러 번 실패한 분이나 굶거나 운동을 해도 살이 잘빠지지 않는 분들, 특히 뱃살 때문에 고민인 분들은 닥터스S가 꼭 필요할 것 같다. 특히 최근 닥터스 오픈기념으로 할인 및 추가증정 이벤트를 한다하니 그 기간 안에 이용하는 것이 좋을 것이다

댓글 1,375